default_top_notch
default_setNet1_2

도통동 남원시어린이청소년도서관 개관

기사승인 2019.08.19  15:28:41

공유
default_news_ad1

- 57억원 들여 지상 3층 규모로 건립, 자료실·장난감 대여실 등 갖춰

 

남원시어린이청소년도서관이 25일 개관했다.

남원시는 도서관을 어린이와 청소년들이 꿈과 희망을 키우는 요람으로 만들어 나갈 방침이다. 도통동 행정복지센터 옆에 들어선 어린이청소년도서관은 57억원을 들여 연면적 1,454.25㎡에 지상 3층 규모로 건립됐다.

시설설계는 장애인과 임산부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장애물이 없는 생활환경(BF) 인증을 받았다.

이곳에는 유아 및 어린이자료실, 청소년자료실, 일반자료실, 장난감 대여실, 강의실, 동아리실 등을 비롯해 다양한 부대시설이 갖춰져 있다.

도서는 1만5,000여권, 연령별 장난감도 500여개가 있다.

시는 이용자와 학부모들의 선호 및 요청에 따라 도서와 장난감을 추가로 구입할 예정이다.

 

 

시는 어린이청소년도서관이 어린이와 청소년들이 단순히 책을 읽고 공부하는 공간이 아닌 학습과 체험, 놀이, 여가활동을 할 수 있는 멀티공간으로 제공해 어린이들이 창의적인 사고와 꿈을 키울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.

여름방학동안에는 다양한 주간 및 월간 독서 프로그램도 제공한다.

운영시간은 매주 화요일부터 일요일까지,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다.

월요일과 공휴일은 휴무다. 어린이와 청소년뿐만 아니라 남원시민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.

한편 시는 25일 이환주 남원시장을 비롯해 이용호 국회의원, 도·시의원, 어린이·청소년과 시민 등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관식을 가졌다.

이날 이환주 시장은 “어린이청소년도서관이 미래의 주인공인 어린이와 청소년의 꿈과 희망을 맘껏 펼칠 수 있는 공간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”고 밝혔다.

 

남원뉴스 news@namwonnews.com

<저작권자 © 남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ad34
ad35
ad36
ad38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